본문으로 이동

골프뉴스 :: 골프관련 최신 뉴스를 확인해 보세요.

[최완욱의 골프 클리닉] 퍼팅시 상하체 분리

게시날짜 시간
2019.09.10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골프 주치의’라는 인기 골프 칼럼을 연재하는 최완욱 프로의 실전 동영상 레슨 ‘최완욱의 골프클리닉’을 매주 화요일 연재합니다. 용인대학교에서 체육학 박사 학위를 받은 최 프로는 28년간 골프 레슨을 하고 있으며 현재 마일스톤 골프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편집자주>

퍼팅을 할 때 꽤 많은 아마추어 골퍼들이 마치 춤추듯이 스트로크하면서 몸이 움직이는 동작을 취하게 됩니다. 하지만 이럴 경우 타점이 정확하지 않게 되고 결국 스트로크 파워도 일정하게 나오지 못하게 되지요. 퍼팅시 하체가 안정이 돼야 상체도 원활한 회전을 해 타점이 정확해집니다.



하체는 고정하고 상체는 회전하는 분리 동작 연습이 좋은 퍼팅을 만듭니다.

하체를 안정시키고 상체를 원활하게 회전하려면 상하를 분리하는 능력이 필요합니다. 평소에도 두 다리를 고정시킨 채 두 팔을 포개서 상체만 회전하는 연습을 하면 좋습니다. 정확하게 어깨로 스트로크하기 때문에 정확하고 일정한 퍼팅 결과를 얻습니다. 상하를 분리하는 능력을 키우면 퍼팅이 아닌 파워 샷을 할 때도 도움이 됩니다. [촬영 편집=박건태 기자]





골프존 이벤트에 자주 참여하시나요?
결과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