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골프뉴스 :: 골프관련 최신 뉴스를 확인해 보세요.

정선아, W지투어 3차 결선 우승... 통산 12승

게시날짜 시간
2019.06.17
롯데렌터카 W지투어 3차 대회에서 우승자 정선아 선수가 우승컵을 들고 있다.[사진=골프존]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정선아가 스크린골프 제전 ‘2019 롯데렌터카 W지투어(GTOUR)’ 정규투어 3차 대회 결선(총상금 7천만 원)에서 우승하면서 시즌 첫승과 통산 12승을 달성했다.

골프존은 15일 대전 유성구 골프존조이마루 전용 경기장에서 열린 이 대회에서 정선아가 최종 합계 14언더파로 한 타차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정선아는 결선 대회 1라운드부터 첫 홀만 보기를 기록한 후 놀라운 집중력을 발휘하며 10개의 버디를 잡아내 총 9언더파로 1라운드 1위로 마쳤다.

2라운드에서는 6번 홀 보기를 제외하고는 총 6개의 버디를 기록하며 2라운드 합계 5언더파, 1, 2라운드 총 14언더파를 기록하며 공동 2위인 박현주, 박단유를 1타차로 제치며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우승상금 1500만원을 획득했다. 정선아는 우승 후 “지난 1, 2차 대회에서는 샷이 좋지 않았기 때문에, 이번 3차 대회를 앞두고 샷 감각을 끌어 올리기 위한 연습을 반복했다”고 소감을 말했다.

최종합계 13언더파를 기록한 박현주는 1라운드를 6언더파로 출발했으며 2라운드 16번 홀부터 마지막 홀까지 총 7언더파를 잡으며 정선아를 매섭게 추격했지만, 1타차 2위를 기록했다. 박단유는 1라운드 7언더파로 무난하게 출발했고 2라운드부터 정선아와 접전을 펼쳤지만 2라운드 마지막 18번 홀에서 5m 버디 기회를 놓쳐 공동 2위에 자리했다.

이번 대회는 총 66명의 참가자 (시드권자, 예선통과자, 추천, 초청)들이 컷오프 없이 하루에 1, 2라운드 총 36홀을 진행해 우승을 놓고 경쟁했다. 경기 순위는 결선 1, 2라운드 스트로크 성적을 합산해 결정했고, 3인 플레이 방식으로 경기를 진행했다. 대회 코스에는 경기도 용인시 해솔리아CC(해, 솔)로 치러졌다.



골프존 이벤트에 자주 참여하시나요?
결과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