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이동

골프뉴스 :: 골프관련 최신 뉴스를 확인해 보세요.

[슬로모션 챔피언 스윙] 박채윤의 드라이버 샷

게시날짜 시간
2018.07.12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박채윤(24)이 지난 7월1일 105번째 출전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맥콜용평리조트오픈(총상금 6억원)에서 연장 첫 홀에서 생애 첫승을 달성했다. 이 대회 3일간 69-65-69타를 쳐서 평균 타수는 67.66타였다.

지난해 30개 대회에 출전해 평균 타수에서 43위(72.28타)에 상금 52위에 그쳤던 박채윤은 올해는 한결 달라진 모습이다. 드라이버 비거리는 다소 줄여 16위(252.8야드)지만 그린 적중률이 13위(77.22%)로 높아졌다. 정교해진 것이다. 이에 따라 평균 타수 순위도 30위(71.47타)로 올랐다.

지난 5월말 휘닉스스프링스에서 열린 E1채리리오픈에서 박채윤의 드라이버 샷을 촬영했다. 파워풀하면서 안정감 있는 박채윤의 스윙을 감상하시라. [촬영=박건태 기자]



골프존 라운드 후 100% 지급되는 상품으로 어떤 것이 좋으세요?
투표하기 결과보기